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성 19 & 익명톡

올해 20살된 1개월아기엄마에요. .

  • 2019-01-27 09:29:46
  • 익명
  • 조회수 8651
  • 댓글 16

작년12월28일에 아기출산한 남편도 동갑으로 올해20살이된 아기엄마에요. 처음 임신사실을알고 정말 아무한테도 말도못하고 점점 불러오는배를 혹시나 가족들이 알아볼까 집을 나와 알바를해 고시원에서 지내면서 친구들도멀리하고 남자친구한테도 거의 출산2달전쯤 털어놨어요.

남자친구와 상의하고 지우기엔 너무늦고. .  하지만 키우기에는 형편이안되서 입양을 보내기로 생각했어요. 출산을하려면 부모님께 말씀드려야하는데 그게 너무 무서워서 가족들을 만나지도 않고 계속버티다 새벽에 심한진통에 응급실로 가게되었어요.  보호자연락을해야한다고 병원측에서 부모님께 연락을드리고 저는 남자친구손잡고 부모님이오시길기다리다 급히 아기를 출산하게됬어요.

아기를 낳고 회복실에서 부모님기다리며 남자친구랑 단둘이있는데 앞이캄캄하더라고요. 몸도 너무아프고 피곤한데 부모님이오고계시다니까 무섭고 죄송스럽고. . 아기입양은 어떻게할지. .  이런저런생각을하다 어머니가오셔서 저를 보시자마자 우시더라고요. .  제가 잘못되는줄알고 너무 무서워서 병원전화를받고 길한복판에서 주저앉아 우셨다고. . 왜 미리 말을안해줬냐고 그동안 얼마나 힘들었냐고하시며 우시는데 진짜 그때 감정은 설명이안돼더라고요. . 

양쪽 부모님들께 출산사실을 알리고 병원에서 남자친구랑 이제 아기를 입양보내는걸 알아보고있다가 아기보러 면회를갔어요.  아기이름. . 태명도없어서 ooo아기라고 적힌걸보니까 정말 제자신이 한심하고 아기한테 정말 몹쓸짓을했다고. .  축복받으며 태어나도 미안한아기인데. . 남자친구와 아기얼굴을본순간 웃음밖에 안나오더라고요. 작고 빨간얼굴인 아기가 잘보니까 저희둘을 닮은것같기도하고. . 아기얼굴을보고 꼼지락거리는걸 보니까 입양을 못보내겠더라고요.  

남자친구하고 입원해있는 2박3일동안 밤새 이야기를했어요.  저는 아기입양을못보낼거같다 키우고싶은데 우리형편이 안되서 괜히 키운다고 아기한테 몹쓸짓하는거아니냐 그러며 계속 울었어요.  남자친구는 제 의견을 존중한다며 키우자고 남들보다 조금더 열심히 일하고 열심히 노력해서 아기잘키우자고 그러더라고요. 남자친구의 든든한(?) 말을듣고 키우기로결심하고 양쪽 부모님께 아기를 키우겟다고 말씀드리고 하나도 준비된게 없는상태로 부랴부랴 준비해 아기를 맞이하고 키우게됬어요.  

정말 병원퇴원하자마자 몸관리는 하나도 못하고 바로 아기돌보기시작해 모르는거투성이에 아기가 조금이라도 울면 내가 잘하고있는게 맞나싶어 아기랑 같이울고. . 그래도 아기가 배냇짓으로 미소짓는거보고 힘든거 싹내려가고. .  우여곡절 한달이지나 신생아탈출을 앞두고 있네요.이제 시작일뿐이고 더 힘들거라는거 알지만 정말 노력하고 밝게 아기잘키우고싶네요.  

나이가 어린부부가 아기안고 병원이라도가면 주변시선에 주눅들고. .  나중에 아기가좀커서 어린이집 유치원을 다닐때쯤. . 20대엄마, 아빠가 혹시라도 창피하지않을까 걱정되는게 많네요.  양쪽 부모님들 친척분들은 다행이도 아기와 저희를 이뻐해주시고 많은 도움과 격려를 해주세요. 다행히 주변에서 도움주시는 분들도있고. . 너무감사하네요.


횡설수설 뭘 잔뜩 썼네요ㅎㅎ 어딘가는 털어놓고싶은 이야기라. .  이것저것 쓰게된거같아요.  이렇게라도 털어놓으니까 후련한거같기도하고요!

'
  
댓글 16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경차타서 경제적으로 어렵냐던 사람 [13] 익명 2019.08.05 931
149296 성 19 & 익명톡 <속보왕>오늘의 뉴스 -'꽃자 절친' BJ... [0]
N
익명 2019.08.17 39
149168 성 19 & 익명톡 성욕이 없는건 아닌데.. [6]
N
익명 2019.08.16 277
149167 성 19 & 익명톡 정관수술이 싫은 이유 [7]
N
익명 2019.08.16 161
149076 성 19 & 익명톡 실수로 버린 갤럭시폰 찾는법 [1]
N
익명 2019.08.16 133
148723 성 19 & 익명톡 신랑 잠자리 [8] 익명 2019.08.14 799
148720 성 19 & 익명톡 <속보왕>오늘의 뉴스 - 배우 이상희 ... [1] 익명 2019.08.14 251
148716 성 19 & 익명톡 평소에도 욱 잘하는 남편. [5] 익명 2019.08.14 304
148012 성 19 & 익명톡 임신기간 중 부부관계 [4] 익명 2019.08.10 1059
147990 성 19 & 익명톡 청원부탁드려요 [1] 익명 2019.08.10 509
147915 성 19 & 익명톡 술 마시던 후배 살해 혐의 50대 ‘무죄... [0] 익명 2019.08.09 388
147543 성 19 & 익명톡 문대통령 살해 예고 글에 권총사진까... [1] 익명 2019.08.07 648
147494 성 19 & 익명톡 前여자친구 찔러 살해한 20대 체포 [1] 익명 2019.08.07 563
147334 성 19 & 익명톡 '다 죽이고 끝내겠다'…고유정이 현 남... [1] 익명 2019.08.06 659
147148 성 19 & 익명톡 “물놀이 하다 골로 간다” … ‘청산가리... [1] 익명 2019.08.05 705
147124 성 19 & 익명톡 '무기한 격리 타당'…이웃여성 성폭행 ... [1] 익명 2019.08.05 695
146940 성 19 & 익명톡 야관문주 [2] 익명 2019.08.04 940
146644 성 19 & 익명톡 '반인륜적 사건'…'궁금한 이야기Y' 아... [1] 익명 2019.08.02 828
146622 성 19 & 익명톡 모닝 섹스 [6] 익명 2019.08.02 2163
146571 성 19 & 익명톡 신혼부부 관계 고민!! [1] 익명 2019.08.02 1366
146516 성 19 & 익명톡 충주 티팬티남, “팬티 아닌 가죽 핫팬... [1] 익명 2019.08.01 848
146462 성 19 & 익명톡 부부 잠자리 고민!! [13] 익명 2019.08.01 1627
146459 성 19 & 익명톡 이혼결심 [5] 익명 2019.08.01 1294
146453 성 19 & 익명톡 분가하자했더니 되려 화내는 남편 [2] 익명 2019.08.01 862
146281 성 19 & 익명톡 여름에 아랫집 담배냄새 질식.. [2] 익명 2019.07.31 849
146224 성 19 & 익명톡 주말 부부란..참.. [10] 익명 2019.07.30 1494
146199 성 19 & 익명톡 결혼 10년만에 임신... [8] 익명 2019.07.30 1213
146089 성 19 & 익명톡 흉가서 시신 발견한 BJ, 다시 흉가 찾... [1] 익명 2019.07.29 1120
146044 성 19 & 익명톡 헬스트레이너들은 정말 바람둥이에요? [10] 익명 2019.07.29 1874
146042 성 19 & 익명톡 저희는 올해 결혼7년차예요. [8] 익명 2019.07.29 1630
146032 성 19 & 익명톡 점과 기미가 점점늘어나서~ [1] 익명 2019.07.29 991
145866 성 19 & 익명톡 밥솥구매 [3] 익명 2019.07.26 1128
145790 성 19 & 익명톡 부인도 알아야 하는 남편의 조루 이야기 [4] 익명 2019.07.26 1670
145782 성 19 & 익명톡 ㅇㄷ를 만지면 우울해져요. [6] 익명 2019.07.26 1847
145677 성 19 & 익명톡 여자에게 지친 이유!!!!! [2] 익명 2019.07.25 1591
145672 성 19 & 익명톡 31주 아이를 품고 있는 엄마에요 [3] 익명 2019.07.25 1397
145518 성 19 & 익명톡 결혼은 경력의 단절이자 희생 [2] 익명 2019.07.23 1323
145500 성 19 & 익명톡 관계도중 죽는이유 [7] 익명 2019.07.23 2866
145499 성 19 & 익명톡 이제는 제가 더 리드해보고싶어요.^^ [5] 익명 2019.07.23 1871
145488 성 19 & 익명톡 달라진 친구 [4] 익명 2019.07.23 1482
145419 성 19 & 익명톡 양산에 튄 쌈장 국물 어떻게 지워요? [2] 익명 2019.07.22 1185
145415 성 19 & 익명톡 남편이 친구랑 해외여행간다는데 [16] 익명 2019.07.22 2734
145353 성 19 & 익명톡 자세 바꾸는게 겁나요.. [4] 익명 2019.07.21 2399
145348 성 19 & 익명톡 우울증약 먹는 아내 ㅜ 어떠세요? ㅜ [4] 익명 2019.07.21 1499
145347 성 19 & 익명톡 우편물맘대로 뜯는시어머니 [5] 익명 2019.07.21 1276
145249 성 19 & 익명톡 싸울때 한번씩 욕하는 신랑.. 계속 살... [7] 익명 2019.07.19 2062
145100 성 19 & 익명톡 한달쯤된 주부인데용^ [13] 익명 2019.07.18 2290
145085 성 19 & 익명톡 결혼을 앞두고 회사 이직 고민되네요 [4] 익명 2019.07.18 1405
145025 성 19 & 익명톡 디저트 카페 하실분 계실까요? [1] 익명 2019.07.17 1572
145008 성 19 & 익명톡 '텀블러의 배신'…친환경 위해 썼더니 ... [1] 익명 2019.07.17 1422

관악신림맘카페